본문 바로가기

스토리텔링연구/문장강화

당신의 인문학을 성장시켜주는 네 곳




1.연구공간 수유+너머 : http://transs.pe.kr/
국내를 대표하는 인문학 게릴라 모임. 2000년 서울 수유리의 작은 방에서 시작된 인문학 연구공간.

2.다중지성의 정원 : http://daziwon.net/
'즐거운 지식, 공통의 삶, 다중의 지성공간'이라는 모토로 2007년 문을 염. 현실변화의 맥락을 짚는 다양한 인문학 강좌가 눈길을 끔.

3.문지문화원 사이 : http://saii.or.kr/
문학과지성 출판사가 2007년 자매기관으로 설립한 아카데미. 인문학 대중강연을 열고 전시, 공연 등도 기획한다.

4.아트맨 스터디 : http://www.artnstudy.com/
2001년 시작한 아트맨스터디는 철학, 문화예술에 걸친 다양한 사이버강의를 제공한다. 유료로 재공되는 자료들이 싱그럽다.


위 네 곳에 들어가 영혼을 성장시키면 좋다.
그리고 가끔씩 다음 명언들을 섭취하는 건 어떨까. 인문학을 배우고 싶은 충동이 든다.

소크라테스와 한끼 식사를 할 수 있다면 모든 기술을 내놓을 수 있다 - 스티브 잡스 -

인문학은 인간 삶의 경험에 대한 이해와 의미 탐구를 통해 궁극적으로 스스로의 성숙한 삶을 형성해주는 학문이다. -니체-

책만 읽고 생각하지 않으면 썰렁해지고, 생각만하고 책을 읽지 않으면 위태롭게 된다. -공자-

인문학을 가르쳐야 하는 이유.
첫째, 인류의 위대한 작품들을 보존하고 양육하는 것,둘째 삶의 대안을 공부하는 것,
셋째 비전을 가르치는 것, 넷째 비판정신을 길러주는 것
-월터카우프만-


  • 개인적으로 수유+너머에서 나오는 책들 참 좋아라합니다.
    읽는 재미가 가득한 책들이죠.^^

  • 인문학이라... 이거 책을 안읽은지 너무 오래되서;;; 꼭 위의 주소 참고하도록 하겠습니다!

  • 좋은 정보네요. 저도 전에는 '연구공간 =수유너머'의 강의가 듣고 싶어 사이트에 들어가곤 했는데 거리상 너무 멀어 가지 못 했고 대신 고미숙님 책들을 보았지요. '아트 앤 스터디'에 에서는 듣고 있는 강의가 있습니다.

  • 사이는 몇 번 가본 적이 있었는데 수유너머는 이캐광님 링크따라 가봤더니 신세계*_*
    인문학이 접하기 쉽지 않고 어렵다라는 고정관념이 있었는데 의외로 굉장히 재밌고 실생활에 도움이 많이 되더라구요.
    내년도 계획 중 하나가 바로 인문학적 소양을 쌓는 것! 그나저나 벌써 12월이네요.

    • 수유너머는 정말 강추합니다.ㅎㅎ
      인문학을 통한 사유의 깊은 맛에 푹 빠지고 말지요.
      그나저나 시간 참 빠릅니다.ㅜㅜ
      곧 있으면 산타할아버지가 돌아다니시겠지요.흑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