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어린이

[후기]대전독서모임 8월 어른을 일깨우는 아이들의 위대한 질문 ▲17일 라푸마둔산점 2층 여행문화센터 산책에서 열린 독서모임 '산책' 이날 나는 함박 웃음을 지었다. 허허허. 사람들이 많이 왔기 때문이다. 허허허. 8월 17일 독서모임 산책이 라푸마둔산점 2층 여행문화센터 산책에서 열렸다. 이날 모임을 질문과 답변 형식으로 정리했다. Q. 이번 독서모임에 와인잔과 와인이 등장한 이유는? 책 읽으며 술먹어도 되는겨? 독서모임 산책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15년 독서동아리 활동지원사업'에 선정됐다. 지원금을 받게 됐다는 기쁜 소식을 독서모임 회원들과 함께 나누는 파티를 열었다. 이날 이상은 라푸마둔산점 대표님과 오카리니스트 조은주 쌤이 와인과 맛있는 과일로 예쁜 잔칫상을 차려주셨다. 무한 감동이었다. 마음만큼은 뱃살을 출렁이면서..
[대전독서모임]8월 선정도서 어른들을 일깨우는 아이들의 위대한 질문 8월은 한 번 어린이의 마음으로 돌아가는 걸로~~그리고 휴가 갔다와서 독서모임에 산책 나오는 걸로~~8월 대전독서모임 산책의 선정도서는 제목이 살짝 기네요. ㅋㅋ 8월의 선정도서는 제마 엘윈 해리스의 '어른을 일깨우는 아이들의 위대한 질문'입니다.부산 인디고서원 대표님이 추천한 책이라길래 유심히 봤지요. 무슨 책읽까 관련 정보를 뒤적거리는데 한 번 같이 읽으면 좋겠더라구요.어린이들의 기발한 질문에 세계 석학들이 답변해 준 내용을 묶은 책이에요.책 읽기 힘든 더운 여름철, 아주 어렵지도 않을 것 같고 뜻밖의 깨달음을 줄 수 있는 책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우리도 한때 엉뚱한 질문을 던졌던 어린이였죠 ㅎㅎ 대전독서모임 산책은 8월 17일(월)예정입니다. 장소와 시간은 라푸마둔산점 2층 오후 7시 30분! ..
로봇선생님한테 과외받을 수 있는 세상 교육현장에 로봇선생님들이 출현하고 있다. 말그대로 학생들을 가르치는 로봇들이 만들어지고 있는 것이다. 이 책을 읽으면서 가장 인상적이었던 로봇선생님은 바로 심리치료용 로봇 파로paro. 일본 산업기술총합연구소에서 개발된 이 롯봇은 기네스북에 세계 최초 심리치료로봇으로 등재되어 있단다. 환자의 기운을 북돋고 혈압과 맥박을 안정시키는 특수교육 로봇선생님인 것. 소아정신질환으로 반년동안 말없이 지내던 한 어린이가 파로와 감정적으로 소통하면서 말문을 열게 되었다고 한다. 로봇에게 마음이라는 것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기계가 사람의 심리를 치료할 수 있다는 사실이 신기했다. 그러고 보면 로봇의 잠재력은 무한하다. 100페이지가 안되는 부담없는 분량에, 로봇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를 접하고 싶다면 이 책을 집어들라.
나눔이란 무엇일까? (대전사랑의열매주관 가족음악회에 다녀와서... ) 나눔이란 무엇일까? 11월 28일, 대전광역시가 주최하고 대전사랑의열매와 대전시립교향악단이 주관한 사랑의 가족음악회에 다녀왔다. 대전문화예술의전당에서 펼쳐진 이번 음악회엔 이색적인 풍경을 볼 수 있었다. 모두 왼쪽 가슴에 사랑의 열매 배지를 단 모습이 바로 그것이다. 다름 아니라 이번 음악회는 사랑의 열매 기부자와 그밖의 대전시민들이 한자리에 모인 뜻깊은 자리였다. 2009년 한 해의 기부에 대해 감사를 표하고, 2010에도 그 나눔이 계속 이어지기를 염원하는 자리였다. 그곳에서 한 아이의 왼쪽 가슴에 달린 사랑의 열매 배지를 사진에 담아봤다. 그때 어린이들이 이 세상에 나누어 줄 수 있는 게 무엇인지를 생각했다. 그것은 바로 해맑은 웃음과 원대한 꿈이 아닐까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