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힙합

2018 독서노트(97)음악잡지 스트림-힙합, R&B 소식 채널 모음 음악 잡지에서 발췌. 힙합과 알앤비 신의 뉴스를 누구보다 발빠르게 듣고 싶다면. 비슬라 매거진 http://visla.kr 핫뉴힙합 https://www.hotnewhiphop.com 싱어룸 https://singersroom.com 랩업 https://www.rap-up.com 콤플렉스 https://www.rap-up.com 힙합DX https://hiphopdx.com/# 88라이징 https://www.youtube.com/channel/UCZW5lIUz93q_aZIkJPAC0IQ
2017 독서노트(79)송명선의 <힙합하다>, 유명래퍼들에게 힙합이란 '쇼미더머니'가 한창 인기였을때, 대리 만족을 느꼈다. 입술과 혀를 넘어 쏟아져 나오는 랩가사들을 들으며 속이 뻥 뚫렸다. 귀에 딱딱 때려박히는 비트. 래퍼들의 인생사가 담긴 가사들까지. 가슴에 내리 꽂히는 찬란한 라임. 그들은 왜 래퍼가 된 것일까. 궁금했다. 힙합은 그들에게 어떤 의미일까. 송명선의 책를 읽으면 그런 궁금증이 어느 정도 해소된다. 래퍼들이 각자 자신의 이야기를 읊조리는듯한 책이다. 제가 한국 사회에서 어떻게 보면 되게 성공할 수 없고 안 좋은 스펙을 가진 인물이에요. 혼혈이지, 학교 안 다녔지, 키 작지, 피부 까맣지, 문신 많지, 고분고분하지도 않지, 고집 있지, 모든 걸 다 가졌어요. 한국 사람들이 되게 싫어하는 이미지인데, 힙합이 저를 한국 사람들이 좋아하는 사람으로 만들어 줬어..
책<트렌드코리아 2017>, 주말 커피 한 잔 마시며 트렌드를 읽는다 매년 연말이면 미래의 트렌드와 관련된 책을 읽는다. 그중에서도 대중적이고 정리를 잘해놓은 책 '트렌드 코리아 2017'을 읽었다. 아이뮤직에서 YG엔터테이먼트의 테디가 작곡한 노래들을 들으면서 말이다. 이 책은 2016년 국내를 강타했던 트렌드와 2017년을 이끌어갈 새로운 흐름을 소개한다. 주말에 음악을 들으며 한 번 읽어볼 만 하다. 머리도 식힐 겸. 그 중 몇 가지를 추려보았다. 메신져 캐릭터캐릭터는 이제 '덕후'들의 전유물이 아니다. 과거 캐릭터에 열광하는 성인들은 어른답지 못한 것으로 치부되었으나, 카카오톡이나 라인같은 sns 메신져가 일상으로 들어오면서 키덜트와 일반인을 나누는 경계가 모호해졌다. '키티'의 성공을 분석한 의 크리스틴 야노 교수는 위로가 필요한 시대일수록 사람들은 사랑스럽고 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