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책노트

2018 독서노트(78)별의 평야

by 이야기캐는광부 2018. 7. 21.
반응형




별의 평야


                                      박준


군장을 메고 금학산을 넘다보면 평야를 걷고 싶고

평야를 걷다보면 잠시 앉아 쉬고 싶고 앉아 쉬다보면 드러

눕고 싶었다 철모를 베고 풀밭에 누우면 반하늘이 반겼다

그제야 우리 어머니 잘하는 짠지 무 같은 별들이, 울먹울먹

오열종대로 콱 쏟아져내렸다




--------------


행군 중. 길가에 벌러덩 누운 후 건빵 봉지 안에 든 별사탕을 깨물며 밤하늘을 바라보는 기분. 그리고 마스타 한 잔. 캬.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