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팁

유럽여행팁(9)이탈리아에서 흑인한테 삥(?) 뜯길 뻔 하다가 탈출 흰 이빨을 드러내며 친근하게 다가오는 시커먼 그림자. 이름모를 흑인이었다. 장소는 이탈리아 밀라노 시내 한복판. 두오모 성당 근처. 해외여행 초짜인 나는 이 녀석들이(두 명이었다) 친근한 표정으로 다가오길래 별 거부감이 없었다. 인사하려나보다 했지 ㅋㅋ. 흑인 한 명은 나의 왼쪽에, 또 다른 한명은 나의 오른쪽 45도 뒷편에 위치했다. 뭔가 이상하긴 했으나. 흰 치아를 드러내며 싱글벙글하길래 외국인이 신기해서 그런가보다 했다.(내가 멍청했다. 순진했다. 해외여행 초짜다웠다.ㅋㅋ) 그때였다. 왼쪽에 있던 흑인이 내 왼쪽 팔목을 잡았다. 그리고 자기손에 감아놨던 오색실을 푸는 게 아닌가. 그리고는 그 실을 나의 손목에 척. 무슨 수갑채우는 듯한 느낌이었다. 그리고 매듭을 짓는다. 이거 뭐야. 어라. 이미 늦..
유럽여행팁(6)짐싸기, 쓰잘데기 없는 것 빼기 6월 13일부터 7박 9일간 이탈리아와 스위스로 떠난다. 현지 날씨가 여름이라서 옷 부피가 적어 다행이다.남자 기준으로 준비물을 정리해봤다. 여자분들은 아기자기하게 참 여행물품을 잘 챙기시던데, 나는 그런 아기자기함은 없다.^^;해외여행 초짜라 군더더기가 있을 수 있다. 직사각형 모양의 여행주머니(?)를 활용하면 깔끔하게 짐을 쌀 수 있다. 여행주머니는 인터넷이나 오프라인에서 싸게 구입할 수 있다. 나는 따로 사지 않고 지인이 선물해준 여행주머니를 활용했다. 그리고 내가 가져가는 캐리어는 박스 형태가 아니라 가방형태다. 양말, 티셔츠, 팬티, 바람막이, 반바지 등 옷 종류는 하나의 여행주머니(?)에 다 몰아넣었다. 세면도구와 배터리 충전기 등은 지퍼백으로 서로 나눠서 담고, 여행주머니(?) 하나에 그 지..
유럽여행팁(4)보조가방 크로스백, 방구석 주황색 물고기 가져갈란다 속주머니, 즉 아가미(?)가 많은 주황색 물고기(?)를 가져가기로 했다. 해외여행을 가기전 지름신이 자꾸 몸속에 들어왔다 나갔다 한다.그냥 집에 있는 거 가져가지, 뭐하러 새것을 사려는가. 자아가 충돌한다. ㅋㅋㅋㅋ 특히 보조가방으로 무엇을 쓸가 하다가, 옛날에 사놓은 라푸마의 작은 크로스백을 가져가기로 했다. 큰 걸 가져가면 달랑달랑 거릴 것 같아 작은 걸로 정했다. 그리고 옛날 사은품으로 받은 라푸마의 얇은 여행 파우치를 함께 가져가기로 했다. 왜냐하면 이 둘을 겹쳐서(?) 가져갈 예정이다. 왠지 소매치기를 예방할 수 있을 것 같아서.^^; 이게 좋은 방법인지는 갔다 와봐야 알겠지. 뭐 확실한 게 하나도 없네. 이게 바로 초짜 해외여행의 묘미가 아니겠는가. 왼쪽이 라푸마 크로스백, 오른쪽이 여행 파우..
[통영여행]작곡가 윤이상 기념관에서 만난 가곡의 추억과 향기 12월 31일. 박경리기념관을 나와 통영시내쪽으로 들어왔습니다. 도중에 들린 윤이상 기념관. 독특한 외관이 눈길을 잡아 끌었습니다. 작곡가 윤이상(尹伊桑, 1917. 9.17통영- 1995. 11.3.베를린) 은 통영이 고향입니다. 1939년 이후 일본에서 첼로와 작곡을 공부하고, 1946부터 52년까지는 통영과 부산의 고등학교에서 교사생활을 했다고 합니다. 이후 56년까지는 부산과 서울의 여러 대학 강단에 서서 많은 학생들을 가르치시기도 했습니다. 1972년부터는 베를린 음악대학에서 명예교수로, 1977-87년에는 베를린 음악대학의 정교수로 임명되기도 했습니다. 예술가의 삶이란 과연 어땠을까하는 호기심. 생애 처음으로 들린 작곡가의 기념관. 이런 생각에, 마음속에는 설레임 가득한 가곡의 선율이 흐르고 ..
[내일로 여행 TIP]내일로 여행준비, 이 사이트 하나면 충분하다 내일로 여행을 떠나기 전 이 사이트에서 많은 정보를 얻었다. 사실 사이트 하나면 충분하다. 내일로 여행후기, 각종 TIP, 여행코스, 내일로 티켓 혜택에 관한 정보 등 기차여행에 관한 것이라면 없는 게 없다. 1. 네이버 기차여행까페 바이트레인 - 정말 모든 정보를 한번에 볼 수 있는 곳이다 http://www.kicha.org/ 2. 이 사이트의 왼쪽을 보면 각종 메뉴가 있다. 특히 내일로 여행에 관한 팁들이 잘 정리되어 있다. 각자 원하는 정보를 클릭해서 들어가면 된다. 필자는 이곳에서 각종 여행 후기들을 보며 여행 루트를 짰다. 내가 가보고 싶은 곳을 미리 여행한 사람들의 조언을 쉽게 들을 수 있는 곳이다. 3. 또 이 사이트의 메인화면에는 내일로 티켓 각 권역별 플러스 혜택을 링크걸어 놨다. 클릭..
[내일로 여행 TIP]지역별 내일로 티켓 보너스 혜택을 잘 살펴라 내일로 여행관련 검색을 하다보면 다음과 비슷한 이야기를 접하실겁니다. 예를 들어 대전에 사는 사람이 가까운 대전역에서 내일로 티켓을 끊지않고, 광주역에서 끊었다는 이야기를 말이지요. 이 경우는 그 사람이 전남본부에서 발권받은 내일로 티켓에만 주어지는 보너스 혜택을 누리고 싶어서입니다. 이럴 경우 전남본부 사이트를(광주역이 한국철도공사 전남본부에 속해 있으므로) 통해 내일로 티켓을 예약신청하는데요. 그러면 신청한 내일로 티켓을 사는 곳까지 소포로 배달해 준다고 하네요. 배송비용은 내가 낼 필요없이 역에서 부담하고요.(그런데 이것은 역마다 다를 겁니다.^^; 직접 문의해보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한국철도공사는 각 지역별로 지역본부가 따로 있습니다. 대구본부,대전본부,광주본부, 전남본부 이런 식으로 말이지요..
[내일로 여행 TIP]내일로 티켓이 뭘꼬? 파헤쳐보자 기차여행을 일주일동안 떠나고 싶은데, 돈이 별로 없다? 그러면 일단 내일로 티켓을 추천합니다. 전국여행을 하고 싶은데, 돈이 별로 없다? 그러면 일단 내일로 티켓을 추천합니다. 1. 내일로 티켓이 뭐길래? ★ 내일로 티켓은? 내일로 티켓은 여름 및 겨울 방학시즌에 열차를 타고 전국 어디든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는 티켓입니다. 젊은 시절 소중한 추억을 만들며 기차여행을 할 수 있도록 청소년만을 위해 초저가 특별상품 으로 기획된 것이라고 하네요. ★ 내일로 티켓은 몇 살까지 발권받을 수 있을까? 사용개시일 기준 만 25세 이하까지 발권받을 수 있다고 하네요. 85년생인데 아직 생일이 안지났다면 받을 수 있는 것이죠. 저도 85년생이라 내일로 티켓을 아슬아슬하게 받을 수 있었답니다. 2011년도엔 85년생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