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을

2018 독서노트(136)가을에 대하여 봄부터 빼야지 빼야지 했던 뱃살이 아직 그대로인걸 보니 가을은 가을인가보다. 그럼 그렇지, 올해도 목표한 바를 이루지 못하고 가는구나 하는 생각이 엄습하는 걸보니 가을은 가을인가보다. "그래 오늘부터 운동해서라도 남은 한해 뱃살을 빼야지" 올해안에는 결국 이루지 못할(?) 목표를 또 다시 정하는 걸 보니가을은 가을인가보다. 갑자기 감성이 돋아 무언가 글을 쓰고 싶어 시작했지만 결국 몇 줄 적지 못하는 걸보니 가을은 가을인가보다. 퇴근 후 지친 몸을 이끌고 지하철을 타고 집까지 걸어가는데 괜히 힘이 쭉 빠지고, 마음 속에 몇 가지 후회가 부스럭 거리는 걸 보니 가을은 가을인가보다. 올해 뭘 했던가 열심히 떠올려보지만, 과자 봉지를 뜯었을 때 그 몇 개 없는 과자를 바라 본듯한 느낌이 드는 걸보니가을은 가을..
올 가을 왜 이래 지난 가을은 이가 썩었는데올 가을은 나라가 썩었다.치료가 가능할까.썩었다고 쉽게 뽑아 낼 수 없으니매해 잘 뽑아야겠지. 지난 가을은 갈비뼈 속이 가을이었는데올 가을은 갈비뼈 속이 한여름이다.누가 하루종일 에어컨을 틀어놓는거냐. 누진세 붙으면 어쩌려고. 지난 가을은 스마트폰이 되고 싶었다.몸과 마음에 터치가 필요하기 때문에.올 가을 역시 스마트폰이 되고 싶다.배터리가 폭발하지 않는다는 전제하에.
떨어지고 떨어지는 취업준비생의 하루 떨어지고 떨어지는 취업준비생의 하루 가을 , 나뭇잎이 땅위에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져서 훗날 다른 생명체들이 살아가는데 밑거름이 되듯이 나도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고 떨어지는걸 보니 훗날 내 삶의 소중한 밑거름이 되려나 보다
강연은 제 여자친구에요.... 가을의 찬 바람이 제 5번 갈비뼈를 후벼대고 있습니다. 제가 솔로라서 가을바람에 손수무책이지요. 그래서 강연과 일방적으로 사귀기로 했습니다. 강연이 제 여자친구인 셈이지요. 뭐 어쩔 수 없습니다. 그리고 '교양'과 바람을 피우려구요. 여기 허락없이 그녀 '강연'을 소개합니다. 1. 구창환님의 강연, 페이스북 무엇이고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요새 페이스북을 즐겨 하고 있는데, 마침 좋은 강연이 있네요. 세계 여러나라 사람들과 친구를 사귈 수 있는 페이스북에 대해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합니다. 페이스북, 많이 들어봤지만 아직 국내에서 인기가 많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전세계적으로 많은 회원을 가지고 있는 페이스북이니, 앞으로의 행보를 무시할 수 없겠지요. 페이스북을 처음 시작하는 분이나, 호기심에 가득찬 ..
아이폰으로 읽을만한 무료 책 어플 3권 지하철안에서, 버스안에서 아이폰을 만지작거리면 심심하지 않다. 게다가 가을이 되면 까닭없이 책 한장을 천천히 넘기며 사색에 잠기고 싶다. 그럴 때 읽을만한 아이폰 책 어플 5개를 모아 보았다. 유료어플이 아니라서 무료 어플이라 부담없이 다운 받아 읽을 수 있다. 게다가 다음 소개할 책 어플들은 글은 적고 그림이 많은 어플들이라 눈의 피로없이 읽을 수 있을 것이다. 1. 이외수 작가 이외수가 트위트에 올렸던 2000여편의 글 중 수백 리트윗을 받은 323꼬지의 글을 모아 엮은 에세이집이다. 이 책에서 이외수는 ‘시간’의 본질에 대해 말하고있다. “내가 흐르지 않으면 시간도 흐르지 않는다[아불류 시불류我不流 時不流]”라는 제목 속에 이 책이 가지고 있는 '시간 속에 내가 있고, 그대가 있고, 그리고 생명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