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브레인 이강훈 어머니의 전기 다리미 사랑법, 감동이었다!

스토리텔링연구/스토리텔링노하우

by 이야기캐는광부 2011. 12. 29. 06:00

본문

반응형


KBS 월화드라마
 
브레인 이강훈 어머니의 전기 다리미 사랑법, 감동이었다!


KBS 월화드라마 브레인 14화. 강훈(신하균분)은 어머니의 장례식을 치르고, 어머니의 흔적이 남아있는 집에 들린다. 생전의 어머니가 그렇게 방좀 보고가라고 말했는데, 끝내 보지 않고 병원으로 달려가던 강훈이었다. 그런데 이제서야 자신의 방문을 열고 들어간다. 어머니의 빈자리가 가슴에 사무치게 밀려오고...강훈은 직감적으로 옷장을 열어본다. 

▲ 어머니 장례식을 마치고 집을 찾아온 강훈. (화면캡쳐)


어머니의 사랑은 보이지 않는 곳에서 더욱 절절하다


그곳에는 어머니가 잘 다려놓은 셔츠 여러벌이 걸려 있다. 어머니의 사랑이 담긴 셔츠가 참 애틋하고 가지런하게 말이다.
어머니가 병원을 몰래 빠져나와 집을 들린 까닭을 강훈은 이제서야 안다. 사랑하는 강훈이가 입을 셔츠를, 미쳐 다 다리지 못한 셔츠를 정성스레 다려놓기 위함이었다고. 그땐 미쳐 몰랐다.

▲ 어머니가 다려놓은 셔츠를 보고 뜨거운 눈물을 흘리는 강훈.  (화면캡쳐) 

셔츠를 하나 둘 만질때마다, 손끝으로 어머니의 모습이 아련하게 맺혀온다. 끝내 강훈은 어머니가 너무 보고싶어서 울음을 터뜨리고...힘없이 주저앉고 만다. 삶이 힘겨워 지칠 때마다, 그의 등을 다독거려주고 감싸안아줄 수 있는 어머니의 손길. 이젠 세상을 떠나고 없다. 덩그러니 놓인 강훈의 뒷모습이 한없이 차갑고 쓸쓸하고 안쓰러워보인다.

▲ 옷장앞에서 울고 있는 강훈의 뒷모습. (화면캡쳐)

어머니는 보이지 않는 곳에도, 늘 자식을 생각하고 자식을 사랑한다. 강훈의 어머니처럼...
 


어머니의 사랑은 전기다리미를 닮았다...


어제 브레인의 이 장면들을 보며, 어머니는 이런 존재가 아닐까하는 생각이 들었다.

'어머니는 전기 다리미다. 자식의 슬픔, 기쁨, 행복, 고통. 모두 따스하고 뜨겁게 어루만져주므로. 
셔츠의 곳곳을 다려주듯이. 자식의 슬픔 곳곳. 기쁨 곳곳. 행복 곳곳. 고통 곳곳.
어느 한곳 빠짐없이, 소홀함 없이 
'사랑'으로 뜨겁게 어루만져주시므로.
마치 뜨거운 다리미처럼 말이다.

 

▲ 극중에서 강훈의 셔츠를 정성스레 다려주는 어머니(송옥숙 분)의 모습.
(화면캡쳐)

때로는 자식때문에 분무기처럼 눈물을 흘리는 어머니.
때로는 자식때문에 깨끗한 흰 셔츠처럼 환한 웃음을 짓는 어머니.
때로는 자식때문에 너무 기뻐 옷이 구겨지도록 꼬옥 안아주는 어머니.

어머니. 자신의 마음은 수없이 데이고, 에리고, 타들어갈 지언정.
자식의 마음은 적절한 사랑의 온도로 어루만져 주신다...'

내가 살고 있는 고시원에는 공용으로 쓰는 전기 다리미가 있다.
이젠 다리미를 볼때마다 드라마 브레인14화의 장면들이 떠오를 것 같다. 

중고등학교때 교복을 다려주시던 필자의 어머니 모습도 아른 거린다.

이런 생각이 든다.

'어머니의 사랑은 전기다리미를 닮았건만,
자식인 나는 왜 그토록 어머니의 마음만 까맣게 태우고 있는 것일까...'하고.
 

오늘 밤에도 어머니의 슬픈 눈빛이 바람에 스치운다.

 

신은 도처에 가 있을 수 없기 때문에 어머니들을 만들었다. -유태격언  

여자는 약하나, 어머니는 강하다. - 셰익스피어
 
아름다운 여성의 시기는 짧고, 훌륭한 어머니로서의 시기는 영원한 것이다. - 공자
 
어린애를 안고 있는 어머니처럼 보기에 아름다운 것이 없고, 여러 아이들에게 에워싸인 어머니처럼 경애를 느끼게 하는 것도 없다. - 괴테
 
어머니의 눈물에는 과학으로 분석할 수 없는 깊고 귀한 애정이 담겨 있다. -패러데이


728x90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1.12.29 09:36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 사진
      안녕하세요.^^
      이번에 우수블로그 되신 걸 축하드립니다.
      지난 몇개월 취업원서넣는다고 블로그를 잘 못했네요.
      최근 다시 움직이고 있습니다. 한해 잘 마무리하세요~
  • 프로필 사진
    2011.12.29 10:01
    저희 어머니도 아들 걱정 뿐이십니다. ㅜㅜ
  • 프로필 사진
    2011.12.29 11:19
    광부님,
    올 한 해 마무리 잘 하시고 내년에 뵈요~^^
  • 프로필 사진
    2011.12.29 11:39 신고
    잘 읽고 가요~
    연말 마무리 잘하세요 ^^
  • 프로필 사진
    2011.12.29 12:54
    어머니 무슨말보다 감동되는 단어지요~~
    어머니 생각하며 잘 읽고 가요^^
  • 프로필 사진
    2011.12.29 20:39
    신하균씨의 연기력엥 박수를 보냅니다.
  • 프로필 사진
    2011.12.29 23:11 신고
    저 와중에도 셔츠를 다리기위해 들렀을 줄은 몰랐습니다;;
    역시 어머니는 위대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11.12.30 20:31
    브레인에서 이강훈은 새엄마한테 그렇게 사랑을 마니 받고 자란것도 아니고 사랑을 지극히 준것도 아닌데도
    그냥 어머니니깐 엄마를 살리려고 하는 모습이 참 애절했음…만약 내가 저상황이면 부모같지 않는 부모한테 별로 해주고싶지않을거같은데..;;;강훈쌤은 너무 착해요.. 가정형편도 그렇고 엄마나 아빠나 변변하지도 않는데 의사로 반듯하게 자란 모습도 그렇고…생각해봐도 넘 착해요…말하자면 사람들은 가정형편이 안좋고 부모가 없으면 어쩔수없이 나쁜환경이라서 나쁘게 산다는 생각을 하지만 그렇지 않고 바르게 살고 있는 강훈쌤 참 맘에 들어 편법하지않고 자기상황에서 여건에서 오로지 실력으로 승부하는 강훈쌤 맘에듬니다..왜 강훈쌤이 노력으로 실력으로 승부하는데 그런사람보고 거만이라고 할까요? 참 우껴서ㅋ부모빽에 덕에 사는사람들이 노력하지않는게 더 거만하지 않나? 재섭는 서준석씨발놈.ㅋ암쪼록 강훈쌤 마니마니 웃었으면 좋겠어용ㅇ
  • 프로필 사진
    2011.12.30 20:37
    신하균 연기대상!!!!!혼자 대상 독차지해라!!!이미연기로 증명!!!!브레인 방영전 예고편만 보고 신하균이다 하고 봤는데 첫1회부터 빠져듬…하균앓이가 동시에 시작됨ㅋㅋ아놔~오랜만에 드라마에 제대로 빠졌음.ㅋ드라마 잼있음 디엠비에 녹화도 해놓고 맨날보는데;;;ㅎㅎㅎ 완전 멋진 신하균! 이강훈선생님…대상 꼭 주세요 케이비에스..안주면 폭파는 아니어도 비스무리 머할지 몰라요.ㅋㅋㅋ